화순군, 어르신 대상 ‘마을주치의 제도’ 운영 큰 인기

마을 뉴스
화순군, 어르신 대상 ‘마을주치의 제도’ 운영 큰 인기
  • 입력 : 2022. 08.25(목) 17:35
  • 박준희 기자
동면 찰동마을 어르신들이 한방진료를 받는 모습.
[화순군민신문=박준희 기자] 화순군(군수 구복규)이 운영하는 ‘마을주치의 제도’가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마을주치의 제도는 민선 8기 공약으로 매주 1회 13개 읍·면 마을 경로당을 순회하며 진료하는 사업이다.

공중보건의사(의사·한의사·치과의사), 간호사, 보건 인력이 의과, 한방진료, 혈압, 혈당, 구강 검사, 심뇌혈관질환, 관절염, 소화불량, 노인 우울 등 어르신의 건강 상태에 맞춘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동면 무포리 가로마을 어르신들이 치매, 노인 우울증 예방을 위한 원예 활동을 하는 모습.


만성 퇴행성질환의 자가 관리능력 향상을 위한 다양한 보건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24일 동면 무포리 가로마을에서는 순회 진료와 함께 원예 활동, 해피 댄스, 건강 체조 등 치매 예방프로그램을 진행해 어르신들에게 인기가 좋았다.

80대의 한 주민(동면 찰동마을)은 “다리가 아파서 한의원에 갈 수 없는데 이렇게 찾아와서 직접 진료를 봐주니 얼마나 좋은지 모른다”고 말했다.

화순군보건소 관계자는 “마을주치의 제도를 통합 보건서비스 형태로 확대해 지역주민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서는 건강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박준희 기자 hoahn0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