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민중항쟁 43주년 기념행사, ‘5월의 정신’ 되새기다

탑뉴스
5․18민중항쟁 43주년 기념행사, ‘5월의 정신’ 되새기다
민주‧정의‧자유의 가치, 되짚어보는 계기 돼
  • 입력 : 2023. 05.17(수) 14:48
  • 조혜인 기자
5.18 민주항쟁 43주년 기념행사-화순역 광장
[화순군민신문=조혜인 기자] 화순군(구복규)은 16일 오전 10시 화순역 5.18사적지 앞에서 열린 5.18민주화운동 제43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하였다.

5.18민주화운동 43주년 기념 행사위원회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는 구복규 화순군수를 비롯하여 화순군 의회 하성동 의장, 군의원, 5.18민주화운동 유공자 및 유족, 기관단체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되었다.

행사순서는 국민의례와 헌화 및 분향, 5.18민주화운동 기념사, 추념사, 임을 위한 행진곡제창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변재영 5.18민주유공자 부상자회 화순군지회장은 기념사를 통해“지난 40여 년 망월동 묘역을 적셨던 어머니의 눈물을 잊을 수 없다”며 “앞으로도 5월 동지들의 뜨거운 민주의식을 계승하기 위한 활동을 적극 이어가겠다”고 말하였다.

이어진 추념사에서 구복규 화순군수는 5.18민주화운동 유공자 및 유족들을 위로하며 “앞으로 우리 군은 5월 영령의 정신을 기리며, 유공자와 유가족을 예우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하였다.

한편 이번 행사가 처음으로 개최된 화순역 5.18사적지는 5.18 당시 화순군민 2천여 명이 모여 시위대를 환영했던 곳으로 화순 청년들이 본격적으로 시위에 참여하게 된 역사 깊은 장소이다.
조혜인 기자 hoahn0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