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철 명장, 능주목사골 ‘판소리 눈대목’으로 물들이다

문화/체육
윤진철 명장, 능주목사골 ‘판소리 눈대목’으로 물들이다
10일 오후 3시 능주면사무소 능주역사관 야외무대서 공연
  • 입력 : 2022. 11.04(금) 13:44
  • 장은정 기자
[화순군민신문=장은정 기자] 윤진철 명창의 판소리가 화순의 가을 감성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화순군(군수 구복규)은 오는 10일 능주면 행정복지센터 능주역사관 야외무대에서 윤진철 명창의 ‘2022_답설 ; 판소리 눈대목을 만난다’ 공연이 열린다고 밝혔다.

윤진철 명장은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적벽가 보유자로 1998년부터 이양면 장치리에 전수관을 마련, 제자를 양성해 왔다. 윤진철 명창은 김홍남 선생, 김소희 보유자, 정권진 보유자에게 적벽가, 심청가, 수궁가 등을 배웠으며, 보성소리 적벽가를 계승했다.



이번 공연은 윤진철 명창과 제자들이 함께 꾸미는 무대다.

춘향가 중 춘향이와 이몽룡이 만나는 대목, 심청가 중 심청이 인당수에 빠지는 대목, 수궁가 중 토끼가 용궁을 탈출하는 대목 등 보성소리 네 바탕(춘향가, 심청가, 수궁가, 적벽가)의 중요 대목과 남도민요, 육자배기 등 알찬 무대로 꾸며질 예정이다.

공연은 오후 3시부터 4시까지 1시간 여 진행되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화순군청 문화예술과 문화재팀(061-379-3178)에 문의하면 된다.
장은정 기자 hoahn01@hanmail.net